#드론택시 #드론 #수성못수성못 드론택시 비행 성공, 도심지에 열리는 하늘길! 경북포털 경북포털TV 경북도민방송 손중모기자

2020-11-19 


#드론택시 #드론 #수성못 #UAM #김대권수성구청장 #대구시청 #수성구청 #경북포털 #경북포털TV #경북도민방송 #도심항공교통 #지방도시 #국토부 #드론아트쇼 #플라잉카 #수성빛예술제 #드론테이너 - 지방도시 최초로 도심항공교통 실증으로 미래도시 수성구 첫발 내딛어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16일 수성못에서 드론택시 서비스 도입을 위한 UAM 비행 실증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영화 속에서 보던 ’하늘을 나는 자동차‘가 눈앞에 현실로 실현된 것이다. 다소 생소하게 들리는 UAM은 Urban Air Mobility의 약자로 우리말로는 도심항공교통을 뜻한다. 통상적으로는 드론택시나 플라잉카로 불린다. 지상에 교통 혼잡을 해결하기 위해 하늘 위로 비행하는 3차원 이동수단으로 개발된 미래형 이동수단이다. 지방도시 최초로 추진하는 실증은 매년 천만 명이 찾는 대표적 명소인 수성못에서 진행됐다. 상화동산에서 고도 30m로 이륙해 수성못 수상 2km를 10m/s 속도로 7분 비행한 뒤 성공적으로 착륙했다. 수성못 비행실증 역시 안전 검증 때문에 사람이 탑승하지 못했다. 서울은 사람의 무게를 감안해서 80kg 쌀을 실었다. 대구에서는 UAM의 활용도에 초점을 두고 119소방 응급키트, 심장 제세동기 등 구조장비를 싣고 비행했다. 험준한 산악지역이나 하천변 등 차량 진입이 어려운 곳에 구급대원이 빠르게 출동할 수 있어 실제 상용화가 가능하다. 행사장에는 대구지역 드론 기업들이 참여해 드론의 기술력과 사업영역을 소개하고 체험하는 홍보부스도 함께 운영됐다. 또한 지역 드론기업 한 곳은 열화상 드론을 활용해 야간에 물에 빠진 사람을 탐색하는 구조분야, 공사장과 하천 등에 오염을 실시간 점검하는 환경감시, 도서관 책을 배달하는 드론물류 등 드론을 활용해 서비스 할 수 있는 다양한 실증 시나리오도 선보였다. 지난 6월 발표된 국토부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로드맵의 후속으로 추진되는 비행실증은 서울을 거쳐 대구, 제주에서 진행 된다. 이를 통해 정부는 ’25년 드론택시 상용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수성구는 UAM 실증을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대구시와 공동으로 TF팀을 꾸려 긴밀하게 협업해 왔다. 정부기관, 서울시, UAM 관련 행사 등 여러 곳을 찾아다니며 대구 실증의 타당성과 당위성, 효과성 등을 적극적으로 알렸다. 또한 드론택시 서비스 실증을 발판으로 국내외에 미래도시 이미지를 선점하고 UAM 서비스 조기도입을 추진하는 한편 인프라 구축, 연구개발 지원, 기업 투자유치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이끌겠다는 복안도 가지고 있다. 비행실증 후 부대행사에서 선보인 드론테이너는 가요, 무용, 성악 등 장르별 예술인과 무대 위를 아름답게 움직이는 드론 불빛이 융합된 공연이다. 수성구에서는 수성못 하늘을 무대로 드론 수백대의 불빛과 음악, 미디어아트, 영상분수가 어우러진 특화된 드론아트쇼를 개발할 예정이다. 매년 정기적인 공연과 업그레이드를 통해 수성못을 관광 명소로 이끌어갈 핵심 콘텐츠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UAM 산업은 2040년까지 국내 일자리 16만개, 생산 유발 23조, 부가가치 유발 11조 등의 파급효과로 미래 산업의 신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수성구에서도 이번 비행 실증을 기반으로 ‘수성구 미래도시 계획’에서 제시된 지속적인 사업화 전략 등 도심형 실증단지 기반을 준비할 계획이다. 중장기적으로는 드론택시 서비스의 조속한 도입을 위해 스카이포트를 조성하는 방안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항공산업이 공항을 중심으로 발전하듯 UAM은 스카이포트를 중심으로 발전될 것으로 전망된다. 스카이포트는 드론택시가 이착륙하는 터미널을 말한다. 여기에 환승, 쇼핑, 문화관광, 비즈니스 등 복합적인 단지로 개발해 지역의 랜드마크를 구상하고 있다. 드론택시가 상용화 되면 자동차로 1시간 걸리던 거리를 20분이면 도착할 수 있어 시민들의 이동 편리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UAM은 항공, 전자, 에너지 등 초융합 산업으로서 파급력이 대단하다”며 “도심 교통문제 해결은 물론 지역의 미래 신성장 동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정